하남교회

 믿음소망사랑, 제일은사랑

 


하남교회-감동예화   
total글수 169  
대의를 위해 자신을 버린 아키노 상원의원 조회수 : 1,800, 2012-03-27 06:00:51
임재명
독재정권 저항 故 아키노 의원17세때 6·25 종군기자로 참전… 당시 쓴 신문기사 일부 인쇄돼
'Korea'(한국) 'Seoul'(서울) 'Kaesong'(개성). 필리핀의 500페소 구권 지폐 뒷면에 있는 글자들이다. 어쩌다 이런 문구들이 외국의 화폐에 들어가게 됐을까.500페소 구권의 주인공은 베니그노 아키노 주니어 前 상원의원이다. 베니그노 아키노 3세(52) 현 대통령의 아버지다. 최연소 시장·상원의원 등을 거쳐 차기 대통령감으로 거론됐지만 마르코스 독재 정권에 대항하다 1983년 마닐라 국제공항에서 암살당했다. 이를 계기 마르코스는 국민들의 '피플 파워' 혁명으로 축출당했다.

필리핀 500페소 구권 뒷면. 왼쪽 아랫부분(빨간 테두리)에 카메라와 펜을 든 아키노 전 의원의 초상화와 함께 그가 쓴 한국전 기사가 실려 있다. / 곽래건 기자 rae@chosun.com
500페소 구권에 원래 예정됐던 주인공은 마르코스였다. 하지만 혁명 직후 당선된 코라손 아키노 대통령은 마르코스 대신 남편의 초상화를 실어 500페소를 발행했다. 덕분에 500페소에는 민주 투사로 활동하던 아키노 의원의 모습이 고스란히 담겼다. 그중에는 종군 기자로 활약한 내용도 있었다. 그는 17세 때 최연소 종군 기자로 한국전을 취재했다. 500페소 구권에 쓰인 한국과 관련된 문구들은 당시 그가 마닐라 타임스에 쓴 기사의 일부다. '1st Cav knifes through 38(제1기병사단 38선 돌파)'라는 제목의 기사에는 한국전에 대한 소식과 함께 한국에 파견된 필리핀군 제10 전투대대에 대한 내용도 언급돼 있다. 필리핀은 6·25 당시 약 1200명의 전투부대를 파견했다. 터키에 이어 9번째로 큰 규모다.재작년 12월 필리핀 중앙은행은 신권을 내 놨다. 새 500페소 화폐에는 베니그노 아키노·코라손 아키노 부부의 모습이 나란히 새겨져 있다. 하지만 신권이 발행됐다고 해도 아직 우리나라가 수입하는 필리핀 화폐의 95% 이상은 구권이다.한편 최근에는 이들 부부의 아들인 현 베니그노 아키노 3세 필리핀 대통령과 한국계 필리핀 방송인 그레이스 리(30·한국명 이경희)가 연인 사이로 알려져 화제가 되기도 했다.그래서 또 놓치는 것들이 있을 것이다. 내가 견뎌낼 만한 고통이 있다는 건 축복이다
댓글댓글 : 0 인쇄 추천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수 날짜
169  따뜻한 마음
김연욱
1550 6/07, 11:51 am
168  사랑이 전해지면
임재명
1879 3/26, 6:45 am
167  안녕하세요 이미지
장진훈
1417 2/15, 9:31 pm
166  멜 트라더 목사의 과거 덧글1
임재명
2422 4/17, 5:36 pm
165  명언... 덧글2
김은선
1782 3/28, 10:43 pm
164  좌절을 희망으로 바꾼 김해영 스토리
임재명
2266 3/27, 6:03 am
 대의를 위해 자신을 버린 아키노 상원의원 이미지
임재명
1800 3/27, 6:00 am
162  늑대의 위대한 사랑 덧글1
임재명
1769 3/27, 5:57 am
161  예수님과의 코드를 맞추자 덧글1 이미지
김은선
3861 7/20, 9:13 am
160  무슨 증거가 더 필요하느냐 이미지
김은선
1874 7/20, 9:04 am
159  예수님 이미지
김은선
1798 7/20, 8:56 am
158  행복해 지는 2가지 방법!! 덧글1
김은선
2102 7/20, 8:53 am
157  용서로 이룬 가정
담임목사
2329 12/09, 5:14 pm
156  내 평생에 가는 길.... 찬미가 395장의 일화
담임목사
2472 12/09, 5:09 pm
155  [사랑] 죽음도 갈라놓을 수 없는 사랑
담임목사
2445 10/27, 8:08 am
154  [실망] 아내를 실망시킨 가정문제 전문가
담임목사
2076 10/27, 8:07 am
153  [감동] 이지선양 스토리
담임목사
2273 10/27, 8:06 am
152  [결심] 공항에서 13년동안 살고 있는 사람 이야기
담임목사
2405 10/27, 8:05 am
151  [은혜] 샘물과 같은 보혈은...
담임목사
2372 10/27, 8:04 am
150  [계명] 루즈벨트의 안경
담임목사
2329 10/27, 8:03 am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Copyright © 2003~6  Hanam SDA Church. All rights reserved.
주소 : 경기도 하남시 신장2동 383-3  | 전화 : 031-791-8196